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남진 집안 “호남서 제일 큰 정미소 운영, 유복하게 자랐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침마당’에서 남진이 집안에 대해 밝혀 눈길을 끌었다.

26일 김재원 이정민 아나운서 진행으로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는 남진이 출연했다.

이날 남진은 “저희 집이 호남에서 제일 큰 정미소를 운영했다. 어릴 때 정말 유복하게 자랐다”고 밝혔다.

남진은 ‘님과 함께’를 자신의 인생 곡으로 꼽았고 스튜디오에서 ‘님과 함께’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푸른 초원 위에 선 남진이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이를 본 김재원 아나운서는 “저때 제가 여섯살이었는데 엘비스 프레슬리였다. 우리나라 가요계 원조 오빠 아니냐”고 남진을 극찬했다.

김학래 역시 “남진 씨는 가요계 황제다. 존경한다”고 말했다. 이에 남진은 “저는 원조 오빠라는 소리가 더 좋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학래는 “어릴 때 남진 씨가 영화 촬영을 하는 걸 보고 연예인의 꿈을 키웠다. 남진 씨가 내 인생의 롤모델이다”라고 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