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컬투쇼’ 지상렬, 강성범 근황 공개 “70평 집에서 잘 살고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지상렬이 개그맨 강성범의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로 지상렬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지상렬은 “오랜만에 강성범 씨를 만났다. 예전에는 자동차에 기름을 5000원 넣고 다닌 시절이 있었다. 지금은 아주 잘 살고 있더라”며 강성범의 근황을 공개했다. 강성범은 과거 KBS 개그콘서트 등에서 ‘수다맨’ 캐릭터로 큰 인기를 얻은 개그맨이다.

지상렬은 이어 “기다리면 좋은 시절이 오는 것 같다. 강성범이 70평에 살지 누가 알았겠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좋아하는 후배들과 친구들에게 꼭 ‘잘 살고 있으라’고 말한다. 언젠가는 자기 차례가 온다”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사진=SBS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