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카엘 열애 고백, 달달 영상편지 “늦게까지 기다려줘서 고마워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 유일의 불가리아 식당을 운영하는 미카엘 셰프가 열애 중임을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쿡벤져스 특집! 귀한 요리 신들의 미식 전쟁(이하 귀.요.미)’ 편에서는 셰프 계의 어벤져스 에드워드 권, 최현석, 오세득, 김형석, 미카엘이 출연해 맛깔나는 토크를 선보였다.

미카엘은 “요즘 가족들이 너무 모임을 자주 가지면서 한국말을 조금 잊어버릴 정도”라고 말하다 MC 유라의 “여자친구 있느냐”는 기습 질문을 받았다.

이에 미카엘은 “여자친구 있어요”라고 처음으로 밝히며 얼굴이 발그레해졌다. 그는 영상편지를 부탁하자 “늦게까지 기다려줘서 고마워요”라면서 “오비참 떼”라고 불가리아어로 사랑을 고백했다.

한편 미카엘은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한국 유일 불가리아 식당 셰프로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그는 1998년부터 2002년까지 불가리아 쉐라톤 호텔, 2005년까지 웨스톤 조선호텔에서 셰프로 재직했다. 그는 현재 젤렌 오너셰프로 활동하며 tvN ‘수미네 반찬’에서 한식 배우기에 도전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