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언니네’ 박경 “섹시 가이 수식어 듣고 싶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언니네’ 박경이 자신을 향한 수식어에 대해 솔직하게 말했다.

27일 방송된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이하 ‘언니네’)에는 그룹 블락비 멤버 겸 솔로 가수 박경과 가수 이진아가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경은 “듣고 싶은 수식어가 았냐”는 질문에 “섹시 가이라는 수식어를 듣고 싶다”고 답했다.

박경은 그 이유에 대해 “제가 실제로 섹시하지 못해서 그런 수식어를 듣고 싶어 한다”며 “키다리 아저씨로 불리기도 한다. 제가 없는 걸 갖고 싶다”고 설명했다.

한편, 박경은 최근 싱글 앨범 ‘INSTANT’(인스턴트)를 발매하며 솔로 가수로 컴백했다.

사진=SBS ‘언니네 라디오’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