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 “진기주에 의지, 감정 자연스럽게 올라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리와 안아줘’ 장기용이 연기력 호평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27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장기용은 연기력 호평에 대해 “너무 소중한 기회가 온만큼 잘해내고 싶었다. 드라마에서 도진(장기용)과 재이(진기주)가 서로 큰 아픔이 있어서 자연스럽게 감정이 올라왔다. 감정신 촬영 시간이 새벽이라 아쉬웠는데 그때마다 재이와 의지하며 캐릭터에 몰입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한 살인사건으로 인해 엇갈린 삶을 살게 된 남녀의 기구한 운명을 그린 드라마다.

27일에는 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 대 독일전 중계로 결방한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