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골목식당’ 촬영 포기-짜증 표출에 백종원 “마지막 기회 주겠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솔루션을 받을 식당을 발표했다.

최근 진행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촬영에서는 백종원의 솔루션을 받기 위해 고군분투했던 미션 결과를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백종원은 테이 배윤경의 ‘배테랑 수제버거’를 포함해 뚝섬 골목식당들을 대상으로 솔루션을 받을 식당 선정에 나섰고, 뚝섬 골목식당들은 제한된 시간 동안 손님들을 받아 재방문율을 확인하는 미션을 진행했다.

이에 백종원은 솔루션을 받을 식당 선정을 끝내고 결과를 전화로 통보했다. 골목식당 사장님들은 핸드폰만 바라보며 간절함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결과 발표 이후 백종원의 선택을 받지 못한 사장님들 사이에서는 묘한 기운이 감돌았다. 솔루션 탈락에 대한 불안감으로 짜증을 표출하는 사장님도 있었다. 특히 샐러드집 사장님은 “더 이상 촬영을 못하겠다”며 아예 방송 포기를 언급했다.

탈락한 가게들을 한참 바라보던 백종원은 제작진과 긴급회의에 나섰고, “좌절하는 사장님들을 위해 마지막 기회를 주겠다”고 깜짝 선언했다.

직접 제보를 보낼 정도로 절박했던 뚝섬 골목식당 중 어떤 곳이 마지막 기회를 잡을 수 있을지, 그 결과는 29일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공개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