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 박서준에 고백 후 키스 “오해하지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민영이 박서준의 고백에 응답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는 트라우마로 인해 키스를 하지 못하던 이영준(박서준 분)이 김미소(박민영 분)와의 키스에 성공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준은 이성연(이태환 분)과 김미소가 함께 있는 것을 보고 화를 참지 못했다. 김미소는 자리를 뜬 이영준을 따라가 오해를 바로잡겠다고 말했다.

김미소는 “작은 오해가 생겨서 부회장님이 멀어질까봐 두렵다”며 “좋아하니까요”라고 말했다. 이어 “그 숱한 고백에 늦게 답해서 죄송하다. 저 부회장님 좋아해요”라고 고백했다.

이영준은 김미소를 끌어안고 키스를 시도하려고 했지만 트라우마로 인해 또 한번 실패했다. 이에 김미소가 먼저 다가가 그에게 키스를 했다. 이후 이영준은 김미소에게 다시 다가가 진한 키스를 나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