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남정 딸 박시은, 역대급 청순 미모 “상 받을줄 몰랐어요” 눈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남정 딸 박시은
뉴스1


가수 박남정 딸 배우 박시은이 ‘2018 SBS 연기대상’에서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상암동 프리즘타워에서는 ‘2018 SBS 연기대상’(이하 ‘S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이날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한 박시은은 “정말 감사하다. 내가 오늘 시상식이 처음인데 이렇게 초대된 것만으로 감사해서 그런 마음으로 앉아만 있다가 가려고 했었다”면서 “이렇게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떨리지만 지금 감사한 분들이 너무 떠오른다. 감독님께 더운 날씨에 힘들었을텐데 이끌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었다. 함께 했던 윤찬영에게도 감사함을 전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앞으로 더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생각하겠다. 2019년에는 더 부지런하고 성실한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우리 가족 너무 고맙다. 엄마가 보고 있을 것 같은데 많은 사랑으로 날 보살펴주는 엄마, 아빠, 동생에게 고맙다고 전하고 싶다”면서 눈물을 흘렸다.
박시은은 지난 9월 종영한 SBS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신혜선 아역으로 출연해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주목 받았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