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골든디스크’ 로이킴·청하 본상 수상 “감사합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골든디스크’ 로이킴과 청하가 본상을 수상했다.

5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는 2019 골든디스크 어워즈가 진행됐다. 이날 가수 로이킴과 청하는 본상을 받게 됐다.

로이킴은 “5년 전에 골든디스크에서 신인상을 방탄소년단과 함께 받았다. 다시 상을 받아 기쁘다”며 “올해에는 조금 덜 슬프고 희망적인 노래로 찾아오겠다”고 약속했다.

청하는 “솔로 데뷔 이후로 골든디스크는 처음이다. 이 상은 저보다도 더 제 앨범에 신경써주시는 분들을 위해 받는 것이라 생각하겠다. 이 상이 묵직한 만큼 책임감을 가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