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2019 골든디스크] 아이즈원·스트레이키즈 신인상 수상 “위즈원·스테이 고마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아이즈원.
걸그룹 아이즈원과 보이그룹 스트레이키즈가 신인상을 수상했다.

이들은 6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33회 골든디스크어워즈’ 음반 부문 시상식에서 신인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아이즈원 장원영은 “골든디스크 시상식에 처음 오게 됐는데 감사하다. 저희가 어디에 있는 늘 응원과 사랑 주시는 위즈원(팬덤명) 분들게 감사하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아이즈원 되겠다”는 수상소감을 전했다.
▲ 스트레이키즈.
스트레이키즈의 리더 방찬은 “골든디스크 큰 무대에서 신인상을 받게 돼 감사하다. 스테이(팬덤명)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창빈은 “저희가 직접 프로듀싱한 앨범 4개를 지난해에 냈는데 힘든 상황 속에서도 힘을 낼 수 있었던 건 우리 음악이 많은 사람들에게 감동이 될 수 있다는 점 때문이었다. 앞으로도 우리 음악이 많은 사람들에게 큰 에너지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골든디스크어워즈’는 2017년 12월 1일부터 지난해 11월 30일까지 발매된 음반을 심사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이날 열린 음반 부문 시상식에는 방탄소년단, 워너원, 트와이스, 세븐틴, 뉴이스트W, 몬스타엑스, 폴킴, 아이즈원, 스트레이키즈 등이 참석했다. 가수 성시경과 배우 강소라가 진행을 맡았고, JTBC, JTBC2, JTBC4에서 생중계됐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