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버닝’ 스티븐 연, 美비평가협회 조연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창동 감독의 영화 ‘버닝’에서 호연한 미국 할리우드 배우 스티븐 연(본명 연상엽·36)이 미국비평가협회 최우수조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 스티븐 연
6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LA)타임스 등에 따르면 미국비평가협회 최우수작품상은 미 사우스다코다 인디언 보호구역의 카우보이 얘기를 다큐멘터리 기법으로 그린 ‘더 라이더’, 감독상은 멕시코 영화 ‘로마’의 알폰소 쿠아론에게 각각 돌아갔다. 김규환 선임기자 khkim@seoul.co.kr

2019-01-0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