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日 열도를 뒤흔든 미모의 모델 자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에서 모델로 활동 중인 루마니아 일본 혼혈 자매의 근황이 주목된다.

미성년 모델인 에리카(18)와 마리나(17) 자매는 성숙된 신체와 뚜렷한 이목구비로 일본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에리카와 마리나는 자신들에게 쏟아지는 관심을 이용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활동을 적극적으로 하고 있다. 인스타그램과 유튜브에서 총 20만 팔로워 이상이 그들을 지켜보고 있다.

자매는 패션지를 통해 종종 수영복 등 섹시 콘셉트의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에리카, 마리나 자매 인스타그램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