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현장포토] 여자친구 예린 “‘맞지 맞지’ 유행했으면 좋겠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가 14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두 번째 정규앨범 ‘타임 포 어스’(Time for us) 발매 쇼케이스를 열었다.

예린은 타이틀곡 ‘해야’의 포인트 안무인 ‘맞지춤’에 대해 이야기하며 “‘맞지 맞지’ 할 때 맞장구치는 게 유행어처럼 유행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