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옹성우 인스타그램 하루 만에 팔로워 65만↑… 워너원 황민현·김재환 팔로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옹성우 인스타그램 캡처
워너원 출신 옹성우(24)가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열고 팬들과 소통을 시작했다. 팔로워 수는 하루도 안 돼 65만명을 넘어서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옹성우는 지난 16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 “뭐했을까”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옹성우가 차 안에서 찍은 셀카 등 일상의 모습이 담겼다. 옹성우의 인스타그램 계정은 첫 게시물을 올린 지 하루도 안 된 17일 오후 1시 기준 팔로워 65만명을 돌파했다. 워너원 활동을 함께한 황민현, 김재환은 옹성우의 계정을 팔로우하며 공식해체 후에도 변함없는 우정을 보여줬다.

전 세계 팬들이 단 댓글은 10만개를 넘겼다. 팬들은 “너무 잘생겼다”, “항상 응원해요”, “자주 소식 남겨주세요” 등 댓글을 남겼다.
▲ 옹성우 인스타그램 캡처
한편 지난해 말 워너원 공식 활동을 마무리한 옹성우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출연을 확정지으며 배우로서의 솔로 활동 시작을 알렸다. ‘열여덟의 순간’은 위태롭고 미숙한 청춘들의 세상을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이다. 옹성우는 고독이 습관이 된 소년 최준우를 연기한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