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기무라 타쿠야 근황, 급격한 노화에 ‘충격’ 원빈 소환된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톱 배우 기무라 타쿠야(47)의 근황이 화제다. ‘꽃미모’로 한국에서도 이름을 날렸던 기무라 타쿠야는 급격히 나이 든 얼굴로 팬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기무라 타쿠야, 급노화 실화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이는 일본의 방송 프로그램을 캡처한 것으로 기무라 타쿠야는 깊게 패인 주름과 푸석해진 외모를 보이고 있다.

기무라 타쿠야는 배우 원빈(42)과 닮은꼴로도 한국 팬들에게 친숙하다. 이에 원빈과 비교되고 있다. 원빈과의 나이 차이는 5살 연상이지만, 원빈은 ‘꽃미모’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어 더욱 대조되는 모습이다.



한편 기무라 타쿠야는 일본 국민 그룹 SMAP 출신으로 지난 1988년 데뷔했다. 드라마 ‘러브 제너레이션’, ‘뷰티풀 라이프’,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 ‘HERO’, ‘굿 럭’, ‘프라이드’, ‘화려한 일족’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했다. 2000년 가수 구도 시즈카(49)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버지 살해 뒤 오락실 간 딸과 남친, 뒤늦게…

아버지를 살해한 혐의로 20대 여성과 남자친구가 경찰에 검거됐다. 이들은 사건 뒤 태연히 오락실을 찾는 등 쉽게 납득하기 어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