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오♥최예슬 동거 선언 “모든 시간 함께 하고 싶은 마음 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오, 최예슬 커플이 동거를 시작하게 됐다고 알렸다.

17일 지오, 최예슬 커플은 유튜브 채널 ‘오예커플 스토리’에 “오예커플 중대발표”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의 썸네일에는 ‘동거를 시작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혀 있었다. 영상에는 지오, 최예슬 커플이 동거를 시작하게 된 배경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담겼다.

최예슬은 “2019년 저희의 버킷리스트 중 하나가 동거였다”며 “아무래도 모든 시간을 함께 하고 싶은 마음이 가장 큰 이유였다”고 동거를 하게 된 이유에 대해 말했다.

지오는 “결혼을 생각하고 있는 저희에게는 어쩌면 정말 필요한 과정이라고 생각했다”며 “같이 지내면서 서로에 대해 더욱 깊게 알아가고 서로를 좀 더 존중하고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예슬은 “이러한 생각들을 부모님께 정중하게 말씀드렸고 감사하게도 부모님께서 허락을 해주셨다. 그래서 저희는 오늘부로 동거를 시작함과 동시에 이 소식을 알리기 위해 영상을 남기게 됐다”며 환하게 웃었다.

지오는 “먼저 동거를 하고 계시는 연인분들, 동거를 하시다가 부부관계로 발전하신 선배님들의 조언을 댓글로 남겨주시면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예슬과 지오는 지난해 1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두 사람은 현재 유튜브 채널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