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녀시대 태연, 유튜브 ‘탱구TV’ 개설… 유럽 여행기로 팬들과 소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녀시대 태연(30)이 유튜브 채널을 열고 팬들과의 소통을 시작했다.

태연은 18일 밤 유튜브 채널 ‘탱구TV’에 2~3분가량의 유럽 여행 영상 4개를 업로드했다. 2014년 1월 개설했지만 5년간 영상 업로드 없던 채널의 이름을 ‘탱구TV’로 바꾸고 유튜브를 통한 소통을 시작한 것이다.

이날 올라온 ‘태연이의 런던 여행기’, ‘태연이의 베른 여행기’, ‘태연이의 그린덴발트 여행기’, ‘태연이의 밀라노 여행기’ 등 제목의 영상들은 업로드 1시간여 만에 각각 1만 조회수를 돌파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영상들에는 ‘인스타그램에 올렸던 영상 고화질로 다시 업로드해요’라는 설명이 붙었다.

팬들은 “소통왕 김탱구 진짜 좋아해요”, “유튜브 해줘서 너무 고마워요” 등 댓글을 남기며 태연의 유튜브 활성화를 환영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