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참시’ 하하, 무대 위 아내 별 모습에 “제일 멋지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참시’ 하하가 콘서트 연습 하는 아내 별을 보며 눈물을 보였다.

19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하하가 아내 별에 대한 진심을 고백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하하와 별 매니저가 회동을 갖는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은 만나자마자 별의 라이브 영상을 감상하는 등 팬심 가득한 ‘별바라기’의 면모를 보여줬다.

하하는 별의 콘서트 합주를 다녀온 매니저에게 “(노래) 잘했어?”라고 물었고 매니저는 “대박이에요!”라며 별의 라이브 영상을 보여줬다. 하하는 별의 감성 돋는 라이브 실력에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매니저 또한 별의 음색에 칭찬을 아끼지 않는 것은 물론 노래 가사까지 완벽하게 숙지해 따라 부르는 등 별을 향한 덕심이 충만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관심을 모은다.

영상을 본 하하는 “역시 별은 무대 위에서 노래하는 모습이 제일 멋지다”며 가수로서의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지할 것을 밝혀 매니저를 감동하게 했다. 뿐만 아니라 그는 과거 별에게 미안했던 사연을 밝히면서 울컥한 나머지 눈물까지 흘렸다고 전해져 하하를 눈물짓게 한 사연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MBC ‘전참시’는 19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