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안성기 부친·영화인’ 안화영 94세 별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인 안화영씨
배우 안성기의 부친이자 원로 영화인인 안화영씨가 지난 20일 노환으로 별세했다. 94세.

고인은 배우 겸 영화제작자로 활동한 원로 영화인이다. 고인은 1950년대 고 김기영 감독의 영화 ‘봉선화’, ‘황혼열차’ 등에 출연하면서 영화계에 들어섰다. 1957년 당시 5세였던 안성기는 아버지와 함께 데뷔작인 ‘황혼열차’에 출연하기도 했다.

배우에서 제작자와 기획자로 변신한 고인은 1970년대 후반 세경흥업에서 기획자로 일했으며, 1980년대에는 현진영화사 대표를 지냈다. 빈소는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이며 발인은 23일 오전 11시다.

2019-01-2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