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해투4’ 청하 “아이유=롤모델, 손편지로 콘서트 게스트 초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투4’에 출연한 청하가 아이유에게 직접 손편지를 받은 사연을 공개한다.

KBS 2TV ‘해피투게더4’(해투4)의 24일 방송은 ‘킴스맨’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씨 성’으로 똘똘 뭉친 김광규-돈스파이크-제아-치타-세븐틴 민규-청하가 출연해 마성의 매력을 대 방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청하가 아이유의 손편지를 받았다고 전해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아이유가 청하를 자신의 콘서트에 게스트로 초대한 것. 청하는 “직접 게스트로 초대를 해 주셔서 영광이었다”고 소감을 밝혀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어 청하는 “손편지 내용이 폭풍 감동이었다”고 덧붙이며 감동 글귀들을 공개했다는 후문이어서 아이유의 손편지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다.

더불어 청하는 아이유가 롤 모델임을 밝히며 “콘서트 날 아이유가 좋아하는 연보라색의 옷을 입고 갔다”고 열렬한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고. 청하의 롤모델 고백에 세븐틴 민규도 “내 롤모델은 브아걸 제아 선배님이다”라고 공개해 제아의 입가에 뿌듯한 미소가 번졌다. 하지만 뒤이어 민규가 밝힌 ‘롤모델로 꼽은 이유’에 제아의 미소는 순식간에 당황한 표정으로 뒤바뀌었다고 전해져 그 전말에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이밖에도 이날 청하는 토크면 토크, 애교면 애교, 춤이면 춤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팔색조 매력을 터뜨리며 현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을 푹 빠져들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청하의 활약이 빛날 ‘해피투게더4’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4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