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방탄소년단 진, 세계에서 가장 조각 같은 얼굴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체코 인형업체 58개국 1만8천명중 골라…“균형 잡힌 계란형”

▲ 방탄소년단 진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캡처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진(김석진)이 체코의 한 인형 회사에 의해 ‘세계에서 가장 조각 같은 얼굴’로 선정됐다.

29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체코 인형 회사인 시지돌릭은 세계 58개국 1만8천 명의 남성 중 10명을 골라 실시한 온라인 투표에서 진이 최다 득표를 얻어 세계에서 가장 조각 같은 얼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진은 이 투표에 참여한 150만여 명 중 100만 명 이상으로부터 표를 얻어 1위 자리에 올랐다.

시지돌릭은 “진은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균형 잡힌 계란형 얼굴을 지니고 있으며, 그의 입은 아름다운 곡선을 보여준다”고 밝혔다.

시지돌릭은 진의 얼굴을 3차원으로 제작한 수정 트로피를 진에게 전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에 이어 세계에서 가장 조각 같은 얼굴 2위는 인도의 TV 스타인 라비 바티아, 3위는 미국 모델 숀 오프리가 선정됐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