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비디오스타’ 엠블랙 미르, 천둥 5년만 재회..솔직한 심경 고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비디오스타’ 엠블랙 미르가 그룹을 탈퇴한 전 멤버 천둥과 5년 만에 재회했다.

당시 멤버의 탈퇴 소식에 상처를 받았다는 미르. 그는 마음을 추스르는 동안 핸드폰 번호도 바꾸고 2년 동안 작업실에서 칩거 생활을 했다고 밝혀 스튜디오의 놀라움을 샀다. 그 당시 미르의 솔직한 심경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날 미르가 절친 EXID 엘리를 향해 “엘리를 좋아했었던 것 같다”고 고백해 이목을 끌었다. 과거 앨범 녹음 당시 엘리를 처음 만났다는 미르는 작곡가를 통해 연락처를 교환했고 이후 엘리와 첫 만남 때 그녀를 집 앞까지 차로 데리러 가는 정성을 보였다고 전해 스튜디오가 깜짝 놀랐다는 후문.

한편 천둥은 소속사를 떠나 독립 레이블의 CEO가 되어 돌아왔다. 매월 꾸준히 음악을 발표 중이라는 천둥은 수입도 흑자라고 공개해 스튜디오의 부러움을 샀다. 그는 회사 운영에 큰누나 산다라박의 도움을 받았다고 전해, 순식간에 산다라박이 회사 대주주가 아니냐는 의견이 제기됐다. 자세한 이야기는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12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버지 살해 뒤 오락실 간 딸과 남친, 뒤늦게…

아버지를 살해한 혐의로 20대 여성과 남자친구가 경찰에 검거됐다. 이들은 사건 뒤 태연히 오락실을 찾는 등 쉽게 납득하기 어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