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예서 엄마의 변신”...염정아, 다채로운 의상도 완벽 소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염정아의 화보가 공개돼 화제다.

염정아는 JTBC ‘SKY 캐슬’ 종영 후 발리로 떠나 ‘코스모폴리탄’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번 화보는 발리의 아름다운 풍경과 스케이터 보더들의 공간을 배경으로 진행됐다.

염정아는 화려한 패턴의 드레스와 트렌치 코트는 물론 매니시한 슈트까지 다채로운 의상들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드러냈다.

‘SKY 캐슬’의 인기를 실감하냐는 질문에 염정아는 “방송하던 내내 ‘잘 봤다’는 문자가 많이 와서 놀랐다”라며 실감나지 않음을 밝혔다. 그러나 출국하는 인천공항에는 물론 발리 공항에도 현지 팬들이 몰리며 ‘SKY 캐슬’의 글로벌한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결혼 후 아이들과 떨어져 처음 해외 출장을 온 염정아는 ‘엄마 염정아’에 대해 “이상적인 건 노승혜. 한서진처럼 잘하고 싶지만 그게 쉽지 않거든요. 한 캐릭터로 설명할 수 없고 조금씩 섞여 있어요”라고 말했다.

해보고 싶은 배역에 있냐는 질문에는 “배역보다는 느낌이 오는 시나리오를 만나고 싶어요. 배역이 크고 작은 건 상관없어요”라고 답했다. 염정아는 배우 김윤석의 감독 데뷔작인 영화 ‘미성년’의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김윤석의 와이프 역할을 맡은 염정아가 ‘SKY캐슬’과 어떻게 다른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하다.

염정아의 자세한 화보와 인터뷰는 ‘코스모폴리탄’ 2월호와 코스모폴리탄 공식 SNS와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