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항공사 모델’ 출신 고원희, 매니지먼트 구와 전속계약 체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고원희가 매니지먼트 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22일 매니지먼트 구는 “배우 고원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연기에 대한 남다른 열정과 애정을 가지고 있는 고원희 배우와 소중한 인연을 맺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체결 소식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 한 가족이 되어 같은 길을 걸어갈 예정이니 고원희 배우의 향후 행보에 많은 기대와 성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배우 고원희는 영화 ‘죄 많은 소녀’ 등으로 호평받은 연기력으로 영화계에서 많은 관심과 기대를 받고 있으며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등 수많은 드라마에서 빼어난 외모와 본인만의 매력으로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 입증된 연기력으로 방송계와 영화계에서 관심과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차세대 대세 배우다.

아시아나 항공사 전속 모델로 6년 동안 활동하며 많은 광고에 출연하며 그의 가치를 보여주고 있으며 현재도 많은 섭외 요청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고원희는 방송계와 영화계에서 여러 작품의 러브콜을 받고 있는 가운데 신중하게 차기작을 검토 중이며 더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전망이다.

빈틈없는 연기력과 통통 튀는 매력으로 차세대 대세 배우로서 열일 행보를 예약한 고원희가 매니지먼트 구와 만나 어떤 배우로 거듭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고원희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매니지먼트 구는 이요원, 임정은, 정시아, 윤경호, 송재희, 채동현, 민도희, 서지훈 등이 소속된 전통적인 배우 매니지먼트 회사로 체계적인 시스템을 지향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