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황민현 측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출연, 현재 조율 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뉴이스트 황민현 측이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출연에 대해 “검토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22일 황민현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황민현의 ‘마리 앙투아네트’ 출연은 확정이 아니다. 현재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뉴이스트 황민현이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에서 앙투아네트를 사랑하는 악셀 폰 페르젠 백작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는 출연을 확정한 것이 아니라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실존 인물인 마리 앙투아네트와 허구의 인물인 마그리드 아르노의 드라마틱한 인생과 목걸이 사건, 바렌 도주 사건 등을 흥미진진하게 다룬 작품이다. 오는 8월 24일부터 11월 17일까지 서울 디큐브 아트센터에서 진행된다.

현재 황민현은 오는 3월 그룹 뉴이스트로 컴백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