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주호 아들 건후, 웃는 얼굴에 포착된 작은 상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축구선수 박주호 아들 건후의 근황이 공개됐다.

22일 박주호 아내 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건후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왼쪽 뺨에 상처를 입은 건후의 모습이 담겨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앞서 안나는 건후가 파리에서 서울로 가는 비행기를 기다리던 중 작은 사고를 당해 공항 응급실을 찾았다고 말했다. 이로 인해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건후의 분량이 당분간 나오지 않게 된다.

안나는 “아시엘(건후)은 잘 지내고 있다”며 얼굴의 흉터를 없애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스케줄을 미뤄 준 스태프 덕분에 아시엘이 휴식을 취할 시간이 충분했다”며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박주호 안나 부부는 슬하에 딸 나은이와 아들 건후를 두고 있다. 박주호는 두 아이들과 함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