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KY캐슬’ 이지원, 똑순이 둘째의 청순한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KY캐슬’ 이지원의 근황이 눈길을 끌었다.

최근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오르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이지원은 자신이 출연한 광고를 보며 잠깐의 휴식을 만끽했다.

이지원은 매회 기록을 경신하며 인기리에 종영한 JTBC 드라마 ‘SKY 캐슬’에서 똑순이 둘째 딸 강예빈 역으로 등장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의 인기에 힘입어 광고계의 러브콜이 쏟아진 가운데 드라마 종영 후 방송된 첫 광고에 이지원이 남다른 애정을 보이며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지원은 화면에 보이는 자신의 모습 앞에서 광고 속 모습과는 색다른 생기발랄한 표정으로 눈길을 끌었다.

드라마 상에서는 팩트폭격기로 통하며 어른들에게도 밀리지 않는 카리스마로 센 캐릭터를 소화했던 이지원이 한껏 소녀 느낌이 물씬 나는 모습으로 반전매력을 보여줬다.

사진 =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