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서울가요대상 파격 드레스’ 카밀라 한초임, 맥심 표지 장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카밀라 한초임
사진 | 맥심 제공/스포츠서울
지난달 서울가요대상(이하 서가대) 레드카펫 MC 자리에 서며 검색어 1위에 오른 걸그룹 카밀라의 한초임이 남성 잡지 맥심(MAXIM) 3월호 표지 모델까지 등극했다.

맥심은 서가대에서 화제가 된 한초임의 ‘시스루 드레스’를 화보 콘셉트로 끌어와 3월호 표지 촬영을 진행했다. 다양한 보디슈트에 투명한 레이스 천을 소품으로 한 이번 화보에서는 한초임의 베일에 싸인 고혹적인 관능미가 여실히 드러났다는 평.

걸그룹 카밀라의 리더이자 대표, 매니저, 스타일리스트 등 1인 기획사를 직접 운영하며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한초임. “힘든 만큼 희열과 성취감도 더 크다”는 그녀는 일 잘하기로 방송가에 소문이 나면서 다른 소속사로부터 매니저, 스타일리스트로 제안도 받았었다고. 이에 대해 그녀는 “자력갱생 걸그룹 치고는 음악과 콘셉트 등이 괜찮아 좋게 봐주신 것 같아 자랑스럽고 감사하다”라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2018년엔 Mnet의 연애프로그램 ‘러브캐처’에 출연했던 동기에 대해 한초임은 “연애를 잘 모른다. 소개팅도 단 한 번도 없었다”라며 경험을 쌓고 싶었다고 진솔하게 답했다. 이어 “실제로도 돈보다는 사랑, 명예 등이 더 중요하다”는 그녀. 이상형으로는 “남자답고 한결같은 사랑꾼, 잘 챙겨주는 남자”를 꼽았다. 추후에도 파격적인 드레스를 입을지 묻는 질문에는 “미리 얘기하면 재미없으니까 노코멘트 하겠다.”라며 팬들을 향해 작은 희망의 불씨를 남겨두었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