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들 사랑해” 정은표, ‘고등래퍼3’ 정지웅 자랑 “랩 공모전 입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정은표가 ‘고등래퍼3’에 출사표를 던진 아들 정지웅을 응원했다.

정은표 아들 정지웅이 22일 첫방송된 Mnet ‘고등래퍼3’에 참가한 가운데, 정은표가 그를 응원했다.

정은표는 22일 자신의 SNS에 “힙합을 좋아하고 래퍼가 되고 싶어 하는 아들 지웅이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운동본부가 주최한 랩 공모전에서 입상한 작품입니다”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1936년 일제강점기 시대 베를린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땄던 마라토너 손기정 선수의 모습에 정지웅의 ‘월계수’라는 랩이 흘러나온다. ‘그 하얀 띠를 처음으로 넘어갔던 건 깡마른 체구와 짧은 머리의 노란 피부/ 가슴에 아픈 가시가 푹 박힌 채로 정신을 놓고 그는 또 앞만 보고 달려’ ‘조국을 빼앗긴 수치심이 드러내져버린 순간 흘러나오는 노래는 그토록 증오한 원수의 국가/ 눈물을 흘려야만 했던 차마 기쁘지 못한 금메달’ 등의 가사가 뭉클함을 안긴다.

정은표는 아들 정지웅이 해당 작품으로 수상한 사진도 함께 게재하며 “아들아 사랑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첫 방송된 ‘고등래퍼3’에서 정지웅은 자신을 정은표 아들이라고 소개하며 “랩하기 전에는 공부 조금 열심히 하는 모범생이었는데 이제 래퍼로서의 저를 알려주고 싶어서 여기 나오게 됐고,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고등래퍼 3’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