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궁민남편’ 권오중, 무술X춤까지 섭렵했던 과거 “서태지 안무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권오중의 감춰졌던 화려한 과거가 밝혀진다.

MBC 일밤 ‘궁민남편’ 오늘(24일) 방송에서는 갱년기에 가려졌던 권오중의 새로운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멤버들과 함께 자신의 일대기(?)를 돌이켜보며 액션과 무술, 춤까지 섭렵했던 젊은 날을 추억하는 것.

어린 시절 성룡이 출연한 ‘취권’을 보며 쿵후 3단을 취득하기도 한 권오중은 실제로 영화 ‘김관장 대 김관장 대 김관장’에서 대역 없이 모든 동작을 소화해냈다고 해 ‘액션 배우’로서의 면모를 입증한다고.

특히 과거 ‘랩 댄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것을 계기로 서태지와 아이들 ‘환상 속의 그대’의 안무를 제작한 사실이 밝혀져 모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을 위해 일일 쿵후 사범으로 변신해 특급 비기(?)를 전수한다고 해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호기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 날 권오중은 아직 녹슬지 않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 카리스마 넘치는 쿵후 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 자신과 닮은 동물을 본딴 쿵후 동작을 따라하는 멤버들의 익살스러운 표정과 몸짓은 현장을 뒤집어지게 만들어 폭소만발 쿵후 도전기를 예고하고 있다.

한편, 오늘(24일) 저녁 6시 45분 방송되는 MBC 일밤 ‘궁민남편’ 방송에서는 ‘내 동생 오중이는 갱년기다’ 특집을 통해 권오중의 자신감 회복을 위해 노력하는 멤버들의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