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집사부일체’ 이상윤, 또 다른 자아 등장 “그 친구는 퇴근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변신한 이상윤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는 만능 크리에이터 사부와 함께 다이내믹한 하루를 보내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사부는 멤버들에게 “나는 가발을 쓰면 또 다른 자아가 된다. 너희도 옷을 갈아입고 다시 태어나라”며 돌발 미션을 전했다. 사부의 미션에 이상윤은 평생 상상해본 적도 없는 충격적인 모습으로 등장해 촬영장을 초토화시켰다.

이상윤은 “나는 이상윤이 아냐. 그 친구는 퇴근했어”라며 새로운 자신의 모습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이에 멤버들은 “내가 알던 상윤이 형이 아니다”, “형이 뻔뻔해졌다”며 당황한 반면 사부는 매우 흡족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상윤의 모습을 지켜보던 사부도 갑자기 돌발행동을 보여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주위 시선에도 아랑곳하지 않는 사부와 이상윤의 모습은 멤버들은 물론 현장에 있던 사람들까지 모두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멤버들은 “역대급으로 웃기다”, “사부님 진짜 존경한다”라며 두 사람의 케미에 박장대소했다는 후문이다.

이제껏 볼 수 없었던 사부의 돌발 미션은 24일 일요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동거동락 인생 과외 -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