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예슬 “‘미우새’ 아들 중 이상형 있다..취미생활도 함께 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한예슬이 ‘미우새’에 출격한다.

24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는 3월 6일 첫 방송하는 SBS 새 수목드라마 ‘빅이슈’로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한예슬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앞서 진행된 ‘미우새’ 촬영에 한예슬이 스튜디오에 등장하자 모(母)벤저스는 “다음 생에는 한예슬 씨처럼 예쁘게 태어나면 좋겠다”고 할 정도로 폭풍 칭찬을 받았다. 동시에 어머니들은 며느리로 삼고 싶다는 속내를 적극적으로 드러내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한예슬은 놀랍게도 ‘미우새’ 아들 중에 실제 그녀의 이상형과 일치하는 사람이 있다고 고백해 녹화장을 술렁이게 했다. 심지어, 두 사람은 취미 생활을 함께 한 적 있는 사이(?)라고 밝혀져 분위기가 더 뜨거워졌다.

또 모벤져스는 “부모님이 슬슬 결혼을 독촉하진 않으시는지” 등 폭풍 질문을 이어가 눈길을 모았다.

이런 가운데 한예슬은 연인 사이에 지켜줘야 할 프라이버시, 절대 이해 못하는 남자들의 취미 등 어머니들과 다양한 주제로 솔직하고 화끈한 대화를 나눠 역대 ‘미우새’ 게스트들 중 최고의 매력을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한예슬이 출연하는 ‘미우새’는 24일 일요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