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사랑은 비를 타고’ 스탠리 도넌 감독 별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스탠리 도넌 영화감독
AFP 연합뉴스
오래도록 사랑받는 할리우드 고전 뮤지컬 영화 ‘사랑은 비를 타고’를 연출한 미국 영화감독 스탠리 도넌이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고 AP통신 등이 23일(현지시간) 전했다. 95세.

1924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에서 태어난 도넌은 1940년대와 1950년대 할리우드의 뮤지컬 영화 황금기를 만든 주역 중 하나로 꼽힌다. 대표작인 ‘사랑은 비를 타고’는 2007년 미국영화연구소(AFI)가 실시한 ‘100대 미국 영화’ 설문조사에서 5위를 기록했다. 특히 주인공을 맡은 진 켈리(돈 락우드 역)가 빗속에서 춤추는 장면은 뮤지컬 영화의 명장면으로 회자되고 있다. 민나리 기자 mnin1082@seoul.co.kr

2019-02-2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