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승리 성접대 의혹, “조작된 문자” yg엔터테인먼트 발끈 [공식입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YG 엔터테인먼트가 빅뱅 승리의 성접대 카카오톡(카톡) 보도를 부인했다.

26일 YG 엔터테인먼트는 “본인 확인 결과, 해당 기사는 조작된 문자 메시지로 구성되었으며,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고 빅뱅 승리의 성접대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이어 “YG는 유지해 왔던 기조대로 가짜 뉴스를 비롯한 루머 확대 및 재생산 등 일체의 행위에 대해 법적으로 강경대응 할 것을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승리는 2015년 말 투자자들을 접대하기 위해 클럽 아레나 직원인 김씨와 카톡 대화를 나눴다.

카톡 메시지에서는 승리가 직원 김 씨에게 “여자는?”이라고 묻는 한편 “잘 주는 애들로”라며 성 접대가 가능한 여성들을 불러줄 것을 요청하는 한편 유리홀딩스의 대표 유 씨 역시 “여자들을 준비하고 있으니까 여자 두 명이 오면 호텔방까지 갈 수 있게 처리하라”고 직원 김 씨에게 지시하는 메시지를 보낸 것까지 공개됐다.

이하 YG 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 보도된 승리 기사 관련 입장 전달 드립니다.

본인 확인 결과, 해당 기사는 조작된 문자 메시지로 구성되었으며, 사실이 아님을 밝힙니다.

더불어, YG는 유지해 왔던 기조대로 가짜 뉴스를 비롯한 루머 확대 및 재생산 등 일체의 행위에 대해 법적으로 강경 대응할 것을 다시 한번 말씀드립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