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YG 측 “승리 콘서트 전면 취소..진실 하루빨리 밝혀지길” [공식입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승리의 콘서트가 취소된다.

28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승리는 오는 3월 9-10일 오사카, 17일 자카르타 콘서트를 부득이 취소하게 되었습니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YG는 “경찰에 자진 출석한 승리는 약 8시간 30분에 걸쳐 일련의 의혹들과 관련된 경찰수사에 성실히 임했습니다”며 “승리는 특히 성접대 의혹에 대한 엄중한 경찰수사를 간절히 요청하였습니다”라고 승리 관련 논란의 진행 상황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승리는 콘서트뿐만 아니라 이밖에 모든 스케줄을 전면 중단하고, 앞으로 진행될 모든 경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나갈 계획”이라며 “수사를 통해 모든 의혹과 진실이 하루빨리 밝혀지기를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현재 승리는 최근 자신이 운영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진 클럽 버닝썬을 둘러싸고 성 접대 의혹 및 클럽 내 성범죄, 마약 등과 관련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지난 27일에는 경찰에 자진 출두해 조사를 받았다.

다음은 YG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승리는 오는 3월 9-10일 오사카, 17일 자카르타 콘서트를 부득이 취소하게 되었습니다. 공연을 기다리셨던 많은 분들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어제 밤 9시께 경찰에 자진 출석한 승리는 약 8시간 30분에 걸쳐 일련의 의혹들과 관련된 경찰수사에 성실히 임했습니다.

승리는 특히 성접대 의혹에 대한 엄중한 경찰수사를 간절히 요청하였습니다.

승리는 콘서트뿐만 아니라 이밖에 모든 스케줄을 전면 중단하고, 앞으로 진행될 모든 경찰 수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나갈 계획입니다.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시는 의혹이니 만큼 부디 경찰의 신속하고 엄중한 수사를 통해 모든 의혹과 진실이 하루빨리 밝혀지기를 바랍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