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지태 이제훈, 3.1절에 독립선언서 낭독 ‘아이캔스피크 출연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지태 이제훈이 독립선언서를 낭독했다.

배우 유지태와 이제훈이 3.1절 10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독립선언서를 낭독했다.

1일 오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는 100주년을 맞은 3·1절을 기리는 정부 중앙기념식이 거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비롯해 국민대표 33인과 여러 인사들이 함께했다. 유지태와 이제훈은 국민 대표들과 함께 독립선언서를 낭독했다.

유지태는 10년 넘게 생존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를 후원하는 나눔의 집 봉사활동을 이어왔고, 이제훈은 위안부 할머니를 주제로 한 영화 ‘아이캔스피크’에서 주연을 맡았다.

이날 ‘3·1 독립선언서’ 낭독엔 전국 각지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여러 국민들이 참여했다. 독립 유공자를 비롯한 각계각층 국민대표들이 한 구절씩 조선대표 33인의 독립선언서를 나눠 읽었다.

사진 = 방송캡처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