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는 형님’ 홍경민, 사무엘 향한 무한 애정 “우리 그룹에 있어 다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는 형님’ 홍경민이 가위에 눌렸던 일화를 밝혔다.

2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세대를 막론하고 사랑을 받고 있는 차태현, 홍경민, 사무엘이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그룹 ‘홍차’로 활동했던 차태현, 홍경민과 새로운 히든카드 사무엘은 현재 ‘용감한 홍차’로 활동 중에 있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홍경민은 녹화 중 자신의 히트곡 ‘흔들린 우정’과 관련된 일화로 눈길을 끌었다. 바로 가위에 눌렸을 때 ‘흔들린 우정’의 포인트 안무 덕분에 깨어난 적이 있다는 것. 형님들이 말도 안 된다는 반응을 보이자 홍경민은 억울한 표정으로 직접 당시 상황을 재연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홍경민은 자신의 히트곡인 ‘흔들린 우정’ 무대를 선보이며 폭발적인 호응을 받았다. 19년 전과 변함없는 홍경민의 열정적인 무대 매너에 형님들은 박수갈채를 쏟았다.

한편, 이날 홍경민과 차태현은 녹화 내내 막내 사무엘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았다. 특히 홍경민은 “우리 그룹에 사무엘이 있어서 다행이다”라는 말을 전하며, 나이차가 무색한 돈독함으로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JTBC ‘아는 형님’은 2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