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열혈사제’ 김남길 측 “늑골 골절 부상..현재 입원 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열혈사제’ 김남길이 촬영 중 늑골 골절 부상을 입었다.

2일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김남길이 8부 16회 단체액션신 촬영 중 늑골(갈비뼈) 골절로 현재 입원 중”이라며 “내일 촬영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이어 “차주 복귀 관련 의료진과 방송사와 협의 중이며, 우선 오후 CT촬영 등 병원 측 진단을 받고 차후 촬영일정 정리가 가능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남길이 출연 중인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와 구담경찰서 대표 형사가 한 살인사건으로 만나 공조 수사에 들어가는 이야기다. 김남길은 사제 ‘김해일’ 역을 맡았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