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이종석, 달콤 데이트 포착 ‘초밀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이종석의 달콤한 데이트 현장이 포착됐다.

3일 tvN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측은 진짜 연애를 시작한 강단이(이나영 분)와 차은호(이종석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세상 달콤한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는 ‘은단커플’의 로맨틱한 순간이 심박수를 높인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강단이와 차은호에게 로맨스 꽃길이 펼쳐졌다. 첫 입맞춤 이후 차은호를 의식하게 된 강단이는 자신의 변화를 제대로 알게 됐다. 더 이상 마음을 숨기지 않는 차은호의 직진은 거침이 없었다. 하지만 강단이는 헤어지면 다시 만날 수 없을 것이라는 사실이 두려웠다. 차은호는 “평생 같이 있을 생각을 해야지, 왜 헤어질 생각을 해?”라며 혼란스러워하는 강단이의 마음을 잡아줬다.

이제 강단이와 차은호는 혼란을 겪거나 마음을 숨기지 않는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누가 봐도 달달한 연인의 모습이다. 20년을 기다린 데이트인 만큼 1초도 떨어지기 싫은 듯 ‘착붙’ 모드에 돌입한 ‘은단커플’의 모습이 설렘을 자아낸다. 장소가 어디든 서로를 바라보기만 해도 미소가 피어오르는 강단이와 차은호의 ‘진짜 연애’가 가슴을 간질인다. 철벽을 해제하고 차은호의 시선을 온전히 받아들이는 강단이의 눈에도 사랑이 일렁인다.

오늘(3일) 방송되는 12회에서는 본격적으로 연애를 시작한 강단이와 차은호의 모습이 그려진다. 오랜 시간을 돌아 서로의 마음이 만난 만큼 ‘은단커플’의 로맨틱한 순간들이 따뜻하게 펼쳐지며 설렘 지수를 높인다. 한편, 공개된 예고편에서 강단이의 진짜 스펙을 알게 된 고유선(김유미 분)이 차은호에게 그녀를 해고하라고 말해 강단이의 앞날에도 궁금증이 쏠린다.

‘로맨스는 별책부록’ 제작진은 “서로를 진심으로 아끼는 강단이와 차은호가 진짜 연애를 시작한다. 절로 미소 짓게 만드는 따뜻한 로맨스가 펼쳐질 예정”이라며 “비밀을 들킨 강단이가 ‘겨루’에서 살아남을 수 있을지도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3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