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런닝맨’ 박보영 깜짝 출연, 민낯에도 돋보이는 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런닝맨’ 박보영이 송지효에 대한 애정을 자랑했다.

3일 오후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박보영이 깜짝 출연해 맹활약을 펼친다.

박보영의 깜짝 출연은 그야말로 우연한 만남이었다. 박보영은 드라마 미팅 중 ‘런닝맨’ 촬영 팀과 우연히 만나게 됐고, 메이크업을 하지 않은 상태에도 불구하고 출연을 흔쾌히 수락해 멤버들과의 의리를 지켰다.

민낯임에도 완벽한 미모를 과시한 박보영은 “‘런닝맨’ 촬영하는 것 같아서 일부러 인사하려고 나와서 기다렸다”고 해 멤버들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평소 절친으로 알려진 이광수 또한 갑작스럽게 출연하게 된 박보영을 보고 반가운 모습을 감추지 못했는데, 박보영은 ‘나에게 이광수란?’이라는 멤버들의 짓궂은 질문에 “기린”이라고 답해 박보영과 ‘가족 같은 사이’라고 자부하던 이광수를 당황시켰다.

이어 박보영은 송지효에 대해서는 “친언니 같은 사람”이라며 “지난번 ‘런닝맨’ 출연했을 때 송지효가 굉장히 잘해줬고, 따뜻하게 안아줬다. 아직도 잊을 수가 없다”고 덧붙여 특별한 송지효를 감동시켰다.

한편, SBS ‘런닝맨’은 3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