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지원 아나운서, 영화감독과 결혼 ‘신혼여행은 타히티’ [공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지원 아나운서가 결혼한다.

4일 KBS 관계자에 따르면 정지원 KBS 아나운서는 오는 4월 6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5살 연상 영화감독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정지원 아나와 예비신랑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지난해 2월께 연인이 됐다. 착실하고 선한 인상이 닮은 선남선녀 예비 부부는 많은 축하를 받고 있는 중이다.

신혼여행은 타히티로 떠날 예정이다.

한편 KBS 공채 38기 아나운서로 입사한 정지원 아나운서는 멘사 회원으로도 유명하다. ‘풀하우스’ ‘TOP밴드3’ ‘도전 골든벨’ ‘연예가중계’ 등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정지원 아나운서 예비신랑은 독립영화계에서 활약중인 훈남 영화감독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