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어마마? 이유진 연습생에 합류 한다고? 웬일이니 웬일이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역배우 이유진이 아이돌에 도전한다.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SKY 캐슬’에서 활약했던 이유진이 ‘프로듀스X101’에 참여한다.

4일 첫 녹화를 시작한 엠넷 ‘프로듀스X101’에 이유진이 개인 연습생 자격으로 참여한다.

‘프로듀스X101’은 프로젝트 아이돌 그룹 데뷔를 목표로 연습생들이 펼치는 서바이벌 생존기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 아이오아이, 워너원, 아이즈원을 이을 아이돌 그룹을 찾는다.

지난 2월 종영한 JTBC 드라마 ‘SKY 캐슬’(스카이 캐슬)에서 우수한 역을 맡았던 이유진은 ‘프로듀스X101’에 출연, 아이돌 꿈을 펼칠 기회를 잡는다. 이유진은 평소 연기뿐만 아니라 음악에도 큰 관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프로듀스X101’은 아이오아이, 워너원, 아이즈원에 이은 글로벌 아이돌의 탄생을 다시 한 번 노리고 있다. 특히 이번에 방송되는 ‘프로듀스X101’을 통해 데뷔하는 그룹은 2년 6개월 간 팀으로‘만’ 활동할 수 있으며, 2년 6개월은 팀 활동과 개별 활동을 ‘병행’ 할 수 있다. 4일 첫 녹화를 시작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