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데뷔곡 MV 24시간 1449만뷰… 출발부터 신기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뮤직비디오 캡처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가 케이팝 데뷔 그룹 뮤직비디오 24시간 최다 조회수 기록을 새로 썼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뮤직비디오는 5일 오후 6시 기준 유튜브에서 1449만뷰를 돌파했다. 전날 오후 6시에 공개된 이후 24시간 만에 달성한 것으로 국내 아이돌 그룹 데뷔곡 중 가장 높은 기록이다.

이전 기록은 있지가 지난달 발표한 ‘달라달라’로 세운 1393만뷰였다. 있지에 앞서 아이즈원이 지난해 10월 ‘라비앙로즈’로 455만뷰를 기록하며 스트레이키즈가 갖고 있던 24시간 기록(427만뷰)를 넘어선 바 있다.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뮤직비디오 캡처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방탄소년단 이후 6년 만에 내놓은 아이돌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데뷔 전부터 전 세계 케이팝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전날 발매된 데뷔 앨범 ‘꿈의 장: 스타’(STAR)는 공개 직후 미국, 러시아, 브라질, 스페인, 홍콩, 대만 등 전 세계 44개 국가 및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는 트렌디한 신스팝 장르로 사춘기에 접어든 소년의 성장통을 ‘뿔’로 표현한 가사가 재미를 더하는 곡이다. 뮤직비디오는 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 등 다섯 멤버의 소년미 가득한 모습에 모션 그래픽, 카툰 애니메이션 등이 더해져 유니크하고 감각적인 영상미를 보여준다.

한편 전날 엠넷 ‘데뷔 셀러브레이션 쇼’를 통해 화려하게 등장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7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음악 방송 활동에 나선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