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윌리엄, 양갈래 머리로 강조한 귀요미 매력 “굿모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의 근황이 공개돼 화제다.

6일 윌리엄 해밍턴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굿모닝~~ 좋은 하루 되자구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에는 윌리엄이 머리를 양쪽으로 묶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윌리엄은 특유의 귀여운 미소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한편, 샘 해밍턴은 두 아들 윌리엄, 벤틀리와 함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