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혜진 모친상, 이선균 장모상 “죄책감 말할 수 없었다”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혜진 모친상 소식이 전해졌다.

전혜진의 소속사인 호두앤유 엔터테인먼트는 6일 이 같은 비보를 전했다. 전혜진과 그의 남편인 배우 이선균은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에 빈소를 마련키로 했다.

전혜진은 2015년 레이디경향과의 인터뷰에서 친정어머니가 아이들을 돌봐줬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머니에 대한) 죄책감이 이루 말할 수 없었다”고 속마음을 털어 놓은 바 있다.

한편 이선균·전혜진 부부는 7년 열애 끝에 2009년 결혼에 골인했으며,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두 사람은 결혼 후에도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