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CEO 임상아, “이건희 딸도 산다” 패션 디자이너 변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임상아 CEO 라이프가 화제다.

6일 밤 첫 방송 된 케이블채널 tvN ‘문제적 보스’에서는 가수 출신 임상아의 뉴욕 회사가 베일을 벗었다.

이날 방송에서 임상아의 회사가 공개됐다. 뉴욕 맨하탄에 위치한 임상아의 회사는 남다른 규모로 눈길을 끌었다.

임상아는 뉴욕에서 자신만의 브랜드를 론칭했고, 그는 “현재 패션 마케팅 회사를 운영 중”이라며 “최근 쥬얼리 브랜드도 론칭했다”고 소개했다.

임상아의 패션 브랜드는 리한나, 비욘세, 앤 해서웨이 등이 고객이었고, 그들의 브랜드를 착용하며 한층 유명세를 탔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임상아 CEO 멋있다”, “리한나가 고객이라고? 성공했네”, “임상아 뮤지컬 아직도 노래방 18번 곡인데”, “임상아 CEO 근황 보니 반가워”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