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현무 한혜진, SNS엔 아직 흔적이..‘추억은 소중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혜진 개인공간엔 아직 전현무의 흔적이 남아있다.

6일 방송인 전현무와 모델 한혜진이 결별 후 동료로 돌아가겠다는 소식이 전해져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전현무 한혜진 결별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7일 한혜진 개인 SNS에는 여전히 전현무의 흔적이 남아있다.

공식 결별이 인정됐지만, 한혜진은 인스타그램에 전현무가 나온 사진을 그대로 두고 있는 것. 한혜진은 전현무가 전 남자친구이기 전에 박나래, 기안84, 헨리 등과 함께 MBC ‘나혼자산다’ 무지개 회원이기 때문에 그때의 추억을 간직하고 싶은 것으로 해석된다.

사실 ‘나 혼자산다’의 인기 비결로는 ‘역대급 조합’이라고 불리는 무지개 회원들(전현무·박나래·한혜진·이시언·기안84·헨리)의 케미가 꼽힌다.

결국 헤어지게 된 전현무 한혜진에 대해 네티즌은 ‘사내연애 결말은 퇴사’. ‘국민 커플의 결별’이라면서 씁쓸해 하고 있다.

한편 전현무 한혜진은 공식입장을 통해 “최근 한혜진 씨와 전현무 씨는 결별 후 좋은 동료로 돌아가기로 했다”고 결별 사실을 발표했다. 결별 이유는 사생활이기 때문에 공개되지 않았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