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린, 맨유경기 직관의 힘? 파리생제르망 제압 “8강 진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이 맨유 대 파리 생제르망 축구 경기 직관을 인증했다.

7일 레드벨벳 공식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는 티켓을 손에 쥔 채 경기를 직관하는 아이린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아이린은 축구장을 배경으로 맨유경기 티켓을 들고 들뜬 표정을 짓고 있다.

아이린은 앞서 6일 파리 패션위크 참석차 프랑스 파리를 방문했다가 일정을 소화한 후 축구 경기를 관람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프랑스 파리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는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맨유와 파리 생제르망의 경기가 열렸다.

경기는 맨유의 3-1 승리로 마무리 됐다. 이로써 지난 1차전 홈경기에서 0-2로 패했던 맨유는 원정 다득점 우선 규정에서 앞서면서 2013~2014년 시즌 이후 5시즌 만에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에 성공하게 됐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