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차화연 딸 차재이, 중앙대→뉴욕대 연기 전공한 배우 “빼닮은 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차화연이 딸 차재이를 언급해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7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해투4)에서는 ‘하나뿐인 내편’ 특집으로 ‘마더 어벤저스’ 정재순-임예진-차화연-이혜숙과 유이-나혜미-박성훈이 출연했다.

이날 차화연은 ‘조세호 같은 사위는 어떻냐’는 질문에 “너무 좋다”고 말했다. 하지만 유재석이 “전현무 씨하고 조세호 씨 둘 중에 한 분을 사위로”라고 운을 떼자, 차화연은 “아니 괜찮다”고 선을 그어 폭소케 했다.

조세호는 “따님도 배우 아니냐. 차재이씨”라고 언급했고, 차화연은 “어떻게 알았냐”며 놀라했다. 조세호는 “차화연씨에 대해 알아보니, 따님도 배우를 하더라”고 말했다.

임예진은 “딸이 정말 예쁘게 생겼다”고 칭찬했고, 차화연은 “(차재이가) 임예진씨의 딸과 미국에서 같은 학교를 다녔다”고 밝혔다.

배우 차재이는 차화연의 딸로 본명은 최인영이지만, 차화연이 남편과 이혼한 뒤 엄마의 성을 따라 이름을 개명했다. 중앙대학교 대학원 공연예술학 석사과정을 중퇴한 뒤 뉴욕대학교 티쉬예술학교 연기를 전공했다. 지난 2014년 tvN 드라마 ‘마이 시크릿 호텔’로 데뷔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