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가로채널’ 최진혁 “과거 이름은 김태호, 개명한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로채널’ 최진혁이 과거 개명한 사실을 언급했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가로채널’에는 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 ‘나왕식’ 역으로 화제를 모은 배우 최진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최진혁은 김태호라는 이름에서 최진혁으로 개명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최진혁은 “김태호로 활동하던 때에는 아무래도 ‘무한도전’이 인기가 많을 때였다. 김태호 PD님이 워낙 유명하시니까 기사가 많이 나왔고, 내가 나온 기사는 다 묻히게 됐다”고 말했다.

최진혁은 이어 “그래서 길동에 있는 작명소로 가서 개명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MC 강호동은 “이름을 바꿨더니 뭔가 달라졌냐”고 물었고, 최진혁은 “이름 바꾸고 일단은 주인공이 됐다. ‘괜찮아 아빠 딸’이라는 드라마를 시작으로 주인공을 하게 됐다”고 답했다.

사진=SBS ‘가로채널’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